LG전자가 내달 3일 獨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20에서 온택트(Ontact) 방식을 적극 활용해 뉴노멀 시대에 걸맞은 고객경험을 제시한다.

LG전자가 20일 글로벌 미디어를 대상으로 발송한 IFA 2020의 프레스 콘퍼런스 초청장 이미지

LG전자는 20일 글로벌 미디어를 대상으로 IFA 2020의 프레스 콘퍼런스 초청장을 발송했다.

이번 프레스 콘퍼런스는 내달 3일 현지시간 오전 11시 독일 메세 베를린(Messe Berlin)에서 진행된다. IFA 홈페이지는 물론 LG전자 글로벌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날 LG전자 CTO(최고기술책임자) 박일평 사장은 ‘Life’s Good from Home’을 주제로 뉴노멀 시대에 고객들이 집을 중심으로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삶을 누리는 미래 비전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LG전자는 독일 현지에서의 오프라인 전시를 대신해 최신 가전 제품과 IT 기술을 소개하기 위한 주택을 국내에 별도로 꾸몄다. 이 곳을 배경으로 다양한 체험형 콘텐츠를 제작해 IFA 2020의 개막일에 맞춰 LG전자 글로벌 유튜브 채널에서 보여줄 예정이다.

제작한 영상 중 하나는 가수 헨리가 집 안 곳곳을 누비며 다양한 가전 제품과 서비스를 체험하고 미술관의 도슨트(Docent, 전시 안내자)처럼 ‘Life’s Good from Home’의 의미를 설명한다.

또 뉴노멀 시대를 살아가는 한 가족의 일상을 드라마 형식으로 담아낸 영상도 공개될 예정이다. 이 영상은 고객이 직접 참여해 스토리를 구성하는 인터랙티브(Interactive) 콘텐츠로 제작돼 재미 요소가 더해져 고객의 관심을 더욱 끌어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LG전자는 내달 1일부터 3D 가상 전시장을 운영한다. 누구나 PC나 모바일로 접속해 LG전자의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실감나게 체험할 수 있다.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김진홍 전무는 “글로벌 전시회의 패러다임 변화에 맞춰 기존과는 다른 온택트 방식의 IFA 2020을 기획했다”며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 제품과 기술을 널리 알리기 위해 다양한 영상과 버추얼 콘텐츠 등을 적극 활용해 더 많은 글로벌 고객과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LiVE LG의 모든 콘텐츠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글과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운영정책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