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스마트 제품뿐만 아니라 서비스까지 인공지능 품질인증을 받았다.

LG전자 스마트홈 앱 'LG 씽큐(LG ThinQ)'가 최근 서비스로는 업계 최초로 한국표준협회의 인공지능 품질인증인 AI+(에이아이플러스) 인증을 받았다. 사진은 LG 씽큐 앱이 하루 중 실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았던 시간대를 분석해 해당 시간에 공기청정기를 켜도록 제안하고 공기청정기 예약 메뉴로 연결해주는 모습.

LG전자는 최근 한국표준협회로부터 LG 씽큐(LG ThinQ) 앱의 ‘케어(Care) 서비스’와 ‘최적 사용 가이드’ 기능에 대해 AI+ 인증을 받았다. 가전업계에서 서비스가 이 인증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AI+ 인증은 국내 유일의 인공지능 품질인증이다. 한국표준협회는 소프트웨어 품질 국제표준(ISO/IEC 25023 및 25051)과 품질경영시스템 국제표준(ISO 9001)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제품과 서비스의 신뢰성, 안전성 등 품질을 증명하는 AI+ 인증을 부여하고 있다.

LG전자는 국내 시스템 에어컨 분야에서 처음으로 이 인증을 받았던 휘센 멀티브이 시스템 에어컨을 비롯해 ▲가정용 스탠드 에어컨 ▲벽걸이 에어컨 ▲로봇청소기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스마트 얼음정수기 냉장고 ▲드럼 세탁기 ▲건조기 ▲워시타워 ▲통돌이 세탁기 ▲광파오븐 등 주요 스마트 가전과 LG 씽큐 앱의 서비스까지 총 14개의 제품 및 서비스가 AI+ 인증을 받았다. 이는 업계에서 가장 많은 인증을 받은 것이다.

LG전자 스마트홈 앱 'LG 씽큐(LG ThinQ)'가 최근 서비스로는 업계 최초로 한국표준협회의 인공지능 품질인증인 AI+(에이아이플러스) 인증을 받았다. 사진은 LG 씽큐 앱이 정수기 사용이력을 분석해 밤에 냉수를 많이 사용하는 고객에게 잠자리에 들기 전에 찬물보다 미온수를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알려주는 모습.

LG 씽큐 앱의 케어 서비스는 고객의 제품 사용패턴, 미세먼지와 같은 환경정보 등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맞춤형 스마트라이프 콘텐츠를 제공한다.

예를 들어 하루 중 실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았던 시간대를 분석해 해당 시간에 공기청정기를 켜도록 제안하고 공기청정기 예약 메뉴로 연결해준다. 정수기 사용이력을 분석해 밤에 냉수를 많이 사용하는 고객에게는 잠자리에 들기 전에 찬물보다 미온수를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알려준다.

그 밖에도 ‘올바른 세탁물 분류법’, ‘아웃도어 의류 관리법’과 같은 LG전자 가전 전문가의 노하우가 담긴 스페셜 팁 등 고객이 가전을 사용하는 데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LG전자 스마트홈 앱 'LG 씽큐(LG ThinQ)'가 최근 서비스로는 업계 최초로 한국표준협회의 인공지능 품질인증인 AI+(에이아이플러스) 인증을 받았다. 사진은 고객의 제품 사용패턴, 미세먼지와 같은 환경정보 등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맞춤형 스마트라이프 콘텐츠를 제공하는 LG 씽큐 앱의 케어 서비스(사진 왼쪽)와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제품의 작동상태를 분석하고 고객이 제품의 설치부터 사용, 관리까지 제품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LG 씽큐 앱의 최적 사용 가이드.

LG 씽큐 앱의 최적 사용 가이드는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제품의 작동상태를 분석하고 고객이 제품의 설치부터 사용, 관리까지 제품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LG 씽큐 앱은 고객이 공기청정기 먼지센서를 제때 청소할 수 있도록 청소시점을 미리 알려준다. 고객이 세탁 세제를 정량보다 많이 사용하는 경우 적절한 세제 사용 가이드를 안내하고, 냉장고 내부 온도에 이상이 감지되면 고객에게 출장 서비스를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도록 알려준다.

LG전자 H&A스마트홈케어사업담당 황종하 상무는 “업계에서 유일하게 인공지능 품질 인증을 받은 LG 씽큐 앱 서비스와 앞선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제품들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과 차별화된 편리함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LiVE LG의 모든 콘텐츠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글과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운영정책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