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19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에 참가해 차세대 스마트 교육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들을 선보인다.

LG전자가 26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19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에 참가해 차세대 스마트 교육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들을 선보인다. 사진은 왼쪽부터 LG 클로이 가이드봇, LG 클로이 서브봇(서랍형), LG 클로이 서브봇(선반형) 제품 이미지

LG전자는 스마트 교실, 교무실, 소회의실, 특별활동공간 등 다양한 학교 공간에 최적화한 교육 솔루션을 방문객들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전시 공간을 꾸몄다.

LG전자는 비대면 서비스에 최적화된 LG 클로이 로봇 솔루션을 통해 로봇들이 교육 분야에서 다양하게 활용되는 모습을 선보인다.

LG 클로이 가이드봇은 부스 내 곳곳을 이동하며 방문객에게 부스와 제품 관련 정보, 이벤트 등을 소개한다. 이 로봇은 학교에서 S/W 교육 관련 교보재로도 활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학생들이 개발한 앱을 로봇에 설치해 간단한 동작을 제어해보거나 탑재된 화면에서 이미지를 보여주는 식이다.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19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에 참가해 차세대 스마트 교육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들을 선보인다. LG전자는 다양한 학교 공간에 최적화한 교육 솔루션을 방문객들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전시 공간을 꾸몄다.

또, LG 클로이 서브봇 2종(서랍형/선반형)은 각종 교육용 물품을 나르는 모습을 시연한다. LG 클로이 서브봇은 자율주행과 장애물 회피 기술을 기반으로 동작하기 때문에 학생들이 많은 학교에서도 빠르고 안전하게 교구나 실습 도구들을 배송할 수 있다.

LG전자는 올인원(All-in-one) 라이프스타일 스크린 LG 원퀵(One:Quick)을 활용해 학교 내 다양한 공간을 연출했다. LG 원퀵은 고객이 학교나 학원 등 교육기관 혹은 집 안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솔루션을 집약한 제품이다. 4K(3,840×2,160) UHD 해상도 터치스크린에 스피커, 판서기능 등을 탑재했다.

예를 들어 ▲LG 원퀵 프로는 4K 해상도 카메라와 발화자(發話者) 지향 마이크 등을 내장해 소회의실이나 교무실 등에서 진행하는 화상회의의 효율을 높여준다. ▲일반형 LG 원퀵은 이동식 스탠드를 결합해 교실을 오가며 수업에 활용할 수 있다. ▲86/75/65/55형 다양한 크기로 학습 환경에 맞춰 선택할 수 있는 전자칠판 LG 원퀵 e-보드는 원격 수업을 들으며 바로 화면에 필기하거나 무선으로 동시에 여러 기기의 화면을 공유할 수도 있다.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이 자율 주행과 장애물 회피 기술을 기반으로 안전하게 교구를 나르는 LG 클로이 서브봇과 다용도 전자칠판 LG 원퀵 e-보드,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인 웨일 스페이스를 탑재한 LG 웨일북을 체험하고 있다.

관람객들은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인 웨일 스페이스를 탑재한 LG 웨일북, 구글의 크롬 OS를 탑재한 교육용 노트북인 LG 크롬북도 체험할 수 있다. LG전자 교육용 노트북은 클라우드 기반의 편리한 사용자 환경을 지원하는 동시에, HD화질의 전·후면 카메라와 내장 마이크를 탑재해 최적의 비대면 솔루션을 제공한다.

LG전자 고해상도 비즈니스 프로젝터인 LG 프로빔(BU60PST)과 연결하면 4K UHD 해상도의 선명한 초대형 화면으로 교육용 영상도 볼 수 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 최신 트렌드를 빠르게 만나보세요!

LiVE LG 뉴스레터 구독하기

LiVE LG의 모든 콘텐츠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글과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운영정책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