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超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LG 시그니처(LG SIGNATURE)’가 독일에서 열리는 유명 음악축제인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Rheingau Musik Festival)’을 후원하며 문화예술 마케팅을 이어간다.

 ‘LG 시그니처(LG SIGNATURE)’가 독일의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Rheingau Musik Festival)’을 후원한다.

LG전자는 이달 26일부터 9월 5일까지 열리는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에서 메인 스폰서로 참가한다. 축제 기간 내내 콘서트장과 공연이 열리는 와이너리 곳곳에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냉장고, 와인셀러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또 바이올리니스트 김봄소리, 피아니스트 카티아 부니아티쉬빌리(Khatia Buniatishvili), 첼리스트 파블로 페르난데즈(Pablo Ferrández) 등이 참여하는 LG 시그니처 콘서트를 열어 음악 애호가들에게 수준 높은 무대를 선보인다. 와인 전문가들이 라인가우 지역 최고의 와인을 선정하는 LG 시그니처 어워드도 진행한다.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 공연이 열리는 에버바흐 수도원(Kloster Eberbach)에 전시된 LG 시그니처 제품.

LG전자는 LG 시그니처의 캠페인 슬로건인 ‘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Art inspires technology. Technology completes art.)’에 맞춰 예술과 기술이 조화를 이루는 LG 시그니처의 가치를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해 프리미엄 마케팅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영국의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Royal Philharmonic Orchestra)의 공식 파트너 선정을 포함해 러시아 푸시킨미술관, 미국 아메리칸발레시어터(American Ballet Theater), 이탈리아 라 스칼라(La Scala) 오페라극장 등과 협업하는 것이 주요 사례다.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의 총감독 마르실리우스 그라프 폰 잉겔하임 (Marsilius Graf von Ingelheim)은 “최고를 추구하는 LG 시그니처는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의 철학과 조화를 이룬다”며 “LG 시그니처를 통해 문화와 음악이 기술과 시너지를 내는 모습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 공연이 열리는 독일의 에버바흐 수도원(Kloster Eberbach)에 전시된 LG 시그니처 제품들.

LG전자 유럽지역대표 이천국 전무는 “세계적인 음악축제인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에서 LG 시그니처를 알리게 돼 영광”이라며 “LG 시그니처의 프리미엄 가치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차별화된 마케팅을 펼치며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겠다”고 말했다.

1987년 시작된 라인가우 뮤직 페스티벌은 독일의 대표적인 와인 생산지인 라인가우 지역의 여러 도시에서 열린다. 올해는 20여 곳에서 약 190개의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LiVE LG의 모든 콘텐츠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글과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운영정책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