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집중호우 수해 이재민에 생활가전 300대 기부

2022.08.26 LG전자

LG전자가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이재민에 생활가전 300대를 기부한다.

LG전자가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이재민에 양문형 냉장고, 세탁기, 이동식 에어컨 등 생활가전 300대를 기부한다.  기부 예정인 LG전자 제품 사진.

LG전자는 최근 대한적십자사에 양문형 냉장고, 세탁기, 이동식 에어컨 각각 100대씩 총 300대 규모의 생활가전을 기탁했다.

대한적십자사가 이재민의 상황과 피해 정도 등을 고려해 대상자를 선정하고, LG전자는 대상자에게 배송 및 설치를 해준다.

LG전자는 이번 수해 발생 직후인 지난 11일부터 18일까지 서울 관악구에 위치한 서울남부초등학교에 임시서비스 거점을 마련, 무상으로 침수된 가전을 세척하고, 부품을 교환하는 등 피해지역 주민들이 냉장고, 에어컨 등 가전을 사용하는 데 불편을 겪지 않도록 서비스 활동을 펼쳤다.

LG전자 한국마케팅커뮤니케이션그룹장 장진혁 전무는 “수해로 고통받는 이웃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 위해 이번 기부를 결정했다”며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 최신 트렌드를 빠르게 만나보세요!

LiVE LG 뉴스레터 구독하기

LiVE LG의 모든 콘텐츠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글과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운영정책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