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기세척기, 한 번도 안 쓴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쓴 사람은 없다. -L.G.디오스세우스

만족스럽게 샀어요. 잘 샀다!

식기세척기 없던 시절로 못 돌아간다고? 정말 사실일까?

하~ 이거 찝찝한데? 하면서 (그릇을) 넣었는데 아주 깨끗했어요

점심, 저녁도 남았어요~

(설거지감) 많아가지고 되게 일은 많은데 아무것도 안 하고 있더라고요

아 나도 피곤하니까!

그들에게 무슨 일이?

설마… 연출이겠지… 그래! 아 그래~!

‘우리집 식기세척기가 사라졌다’

안녕하세요, 한영근이라고 합니다. 뭐 하시죠? 회사원 한영근입니다.

안녕하세요. 저도 애기 키우는 엄마 정아름입니다. 저도 회사원입니다. 워킹맘!!

앞 동 언니가 (식기세척기는) 신세계라며, 이건 해봐야 된다고 써봐야 된다고. 그 언니 때문에 이 아파트 한 네 집이 샀어요.

근데 우리 때문에 일곱 집이 샀죠. 저희 때문에 또 일곱 집이 샀습니다.

LG는 진짜 우리한테 잘 해줘야 돼!

잘해드리려고 했는데요, 못했습니다.

*미션 식기세척기 없이 10일 살기 (당신은 평소에 식기세척기를 소중히 여기지 않았지)

난 몰라~ 아 제가 되게 곤란하네요.

배고프다. 오빠 그냥 김치찌개 한다? 응. 스팸 넣어줄까? 돼지고기 넣어줄까? 난 돼지고기.

넣어버려.

오늘 반찬 해 놓을 수 있는 거 다 해놔! 일주일치 다 해놔야겠다.

저기 좀 내려가줄래? 아니~ 잠깐만 비켜줘~~

어쩔 수 없이 하는데 잘해요. 이걸 내가 내 입으로? 내가 내 입으로 얘기해야 돼? 뭐 맛은… 괜찮아요.

나 너무 긴장했나 봐.

왜?

망한듯… 이 카메라에 요리가 자세히 나올까? 나 걱정되네… 오빠 그냥 맛있는 척 해, 알았지?

(그릇) 쌓여간다, 쌓여가.

채민아 밥 먹자~

빨리 먹으라고 치우게~ 아빠 설거지하잖아. 아유 모르겠다~

어우~ 오 마이 갓.

설거지한 그릇을 또 말려야 되잖아요. 그런 걸 쌓아놓는 것도 좀 힘들고, 아기가 왔다 갔다 하면서 쌓아놓은 걸 자꾸 만지다보면 칼이나 이런 것들도 좀 위험한 상황들도 많고, 식기세척기 사고 나서는 그 시간 동안만 돌려주면 되니까 진짜 잘 닦이는 것 같아요.

뚝배기도 잘 닦여요. 청국장, 김치찌개, 된장찌개 다 닦았는데, 아주 깨끗했어요. 냄비도 다 넣어버려요.

예쓰~ 끝났어!!

근데 이 식기세척기의 안 좋은 점(?)이 있어 얘랑 놀아줄 시간이 너무 많아서 지쳐 ㅋㅋㅋㅋ

엄마 티라노 변신!!

-식기세척기 사용 금지 당일

뭐, 늘 하던 대로 제가 설거지는 하게 될 것 같고요

열심히! 화이팅!

도와.. 도와주겠죠?

오늘은 일요일이라 잉글리쉬 블랙퍼스트로 합시다! 미국(잉글리시라며…) 스타일!

PD님, 3일 합시다! 이거 맨날… 카메라 설치 안 할거죠..? 뭐 붙여 놓으실 거예요?

이게 막아져 있어 이게.

우씨…꼼꼼하게도 붙이셨네.

아 이거 못 떼나 진짜?

티 날 것 같아.

티 날 것 같아?

어.

채민아 이걸 못 쓴대.

채민아, 너 이제 최대한 우유 아껴 먹어.

식세기 없어도 돼! 할 수 있어! 우리가 언제부터 식세기가 있었다고. 어? 우리가 지금 30여 년을 없이 살았는데. 자신감을 가져 오빠! 내가 안 할 거니까.

아 근데 오늘이 또 주말이라서, 아침, 점심, 저녁을 다 먹을텐데…

네가 요리할 때 너무 벌려놓는 경향이 있어.

오빠! 웃기지 마~ 내가 얼마나 식기를 안 쓰려고 노력하는 사람인데.

베이컨 조금만 할게 그럼?

베.. 베이컨을 한다고…?

다 해버려 그냥, 한 번에 다 해버려. 아껴!

더 힘들게 돼 버렸어.

그러니까 그냥 (후라이팬) 쓸 걸

먹는 건 똑같아, 속에 들어가는 건 똑같아, 대충 먹어 다 됐어!

뭐가 됐다는 거야.

다 된거야 이거.

화이팅! 아빠 꼬시다(?) 꼬셔(?) 채민아 아빠 설거지 그릇 좀 옮겨다드려.

오랜만에 하니까 이거 좀 어색하다.

그러니까 가서 “아빠 힘내~” 이러고 와. “설거지 많을거야~” 그래.

괜찮아 이 정도 할 수 있어! 왜 이래 나약하게.

왜 이렇게 많지?

오빠! 아기 거는 세제 딴 걸로 써!

언제부터 우리가 아기 세제를 따로 썼어.

어 잘 돼 가요?

저리 가 있어.

오빠 인상 풀고 알지?

아침인데 왜 이렇게 많지?

아빠 엉댕이(?) 파이팅 해줘! 화이팅~ 화이팅~ 힘 내라 힘! 힘 내라 힘!

어 저리가 저리가 물 튀어.

자~ 검사 들어갑니다.

이거 방금 마신 물이야.

마시지 마!

어유~ 잘했어 이거?

설거지 소요시간 약 28분 (그래도 간단한 아침 식사라 선방)

-식기세척기 사용 금지 5일차

엄니! 우리 사이 좋은 고부 간 연출을 위해 양파 좀 썰어주시고. 엄니 봐봐 여기도 (카메라) 있잖아 여기도 있고

오빠 어때 우리 사이좋은 고부의 모습처럼 보입니까? 어흐(?)~다들 어머니들이 이렇게 도와주시는지 모르겠네. 원래 안 도와주시는데ㅋㅋㅋㅋㅋ

야 한채민 밥 먹을 준비해!

응. 가서 설거지해.

오빠 내가 설거지할까? 오빠가 이거 해라 나는 이거 하나도 못 만들어.

됐어 내가 할게.

너는 낮잠 잤지? 불공평해 엄마는 낮잠 못 잤단 말이야. 엄마는 회사 갔다 와서 쉬어야 되잖아.

누우면 (영상에) 안 나가려나? 아이고 피곤해.

식세기 못 쓰게 해서 손 설거지한다고 하는데 조금 그래요 마음이. 며느리가 됐든 아들이 됐든 설거지가 쌓여있고 치우고 있는 뒷모습을 볼 때는 짠하잖아요. 식세기가 정말 큰 효자 노릇 하는 것 같고, 요즘 거는 아들 집에 와서 보니까 대용량이고 너무 세척력도 좋고 큰 그릇도 다 들어가 버리니까 아주 대만족하고 있더라고요 아들도. 그래서 지금 저도 바꿀까 생각 중이에요.

오빠 설거지 얼마 남음? 오빠 다했어?

뭐해 지금?

장갑 벗는데.

설거지 소요시간 약 42분 (지치는 평일 저녁이라 더 오래 걸린 듯)

-식기세척기 다시 사용하는 날! 식세기 쓸 수 있으니까 그릇 마음대로 써도 되거든. 그러니까 그냥 막 까 알았지? 이것도 쓰고 그릇 많이 써도 돼 수저도 그냥 막 써버려 자 빨리 토스트만 해먹자

오빠 이제 식세기 쓸 수 있으니까 신경 쓰지 말고 막 써 알았지? 이거 이제 다 설거지 그릇.

근데 아직까지는 실감이 안 난다 오빠 아껴야 될 것 같은 느낌이 들어.

근데 어떻게 들어가긴 들어간다. 어제 술을 그렇게 먹고도.

채민아 ‘나 스티커 떼요~’ 그래. 만세! 해방이야! 우린 이제 식세기를 사용할 수 있어!

조금 전에 설거지를 (식세기에) 넣고 오니까 ‘아 이렇게 편했었던 거구나’ 라는 게 좀 느껴졌어요 방금. 못한 거는 아무래도 아이랑 노는 시간이 줄어들었죠.

빨리빨리 (설거지) 끝내고 애랑 놀아줘야 하는데 설거지만 주구장창 하니까 짜증이 좀 났죠.

육아를 하는 거 자체를 힘들다고 생각하시는 분들 당연히 있겠지만 거기 플러스로 집안일까지 더해지면 그게 더 힘들거든요. (식세기를) 쓰는 순간 패러다임이 확 바뀌어 버리는데 그거 쓰기 전까지는 사실 다들 모르세요.

돈이 아깝지 않아요. 왜냐하면 그 시간에 애랑 놀아주는 게 더 효율적이고 가치 있는 일이죠. 그래서 하나도 아깝지 않아요.

설거지에서 조금 자유로워졌으니까. 다른 집안일 할 걸 제가 찾아줘야겠죠.

미션 성공!

가전이란? 나의 시간을 보다 가치있는 일에 쓸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존재 -한영근, 정아름 부부

LiVE LG의 모든 콘텐츠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글과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운영정책 보기